상조뉴스 홈 > 오피니언 > 사랑방

사랑방 오뚜기 처럼
2010-08-01 23:26:17
티아라 조회수 2635
신고

세상에 하고 많은 일 중에,,

 

어쩌다 상조를 알게되어 여기 까지 왔습니다,,

 

우리모두 그렇게 여기 까지 왔습니다.

 

그래도,,내일 지구가 멸망 하더라도,,

오늘ㅡ,우리는 사과나무 하나 심습니다.,

 

 

  우리 모두 그렇게,,

 여기까지 왔습니다.

아무리 상조시장이 어렵다 한들,

고객이 상조를 믿지 못한다 한들,,

우리는 두렵지 않습니다.

 

한동안,,

너무도 힘든 일들을 겪어서,,

산전,수전,공중전,,

 

더이상 거칠 것이 없기에,,

어떤 어려운 시장도 두렵지 않습니다.

 

 긴 삼일장을 끝내고 저녁에 간신히 집에 왔지만,,

옷벗을 사이도 없이 또 현장으로 두시간을 날아 가야 하는 우리 사원분들이 계십니다.

 

너무 힘드시니,,

밤늦은 시간이니,,

내일 아침에 간다고 의전팀장에게 부탁하시구  내일 가시라 해도,,

 

안된답니다.

 

자신을 믿고 가입하신 고객분이 가장 어려운 순간에,,연락을 했는데,,

 

내가 옆에 있어야 한다고,,

 

밤열시가 넘은 시간에 굳이 두시간을 날아오는 소장님 앞에,,

더이상,

어떤 말이 필요 할 까요?

 

40대 초반,

어린아이를 두고 있는  소장님,

 

저 또한 어린 아이가 있는 엄마이기에,,

상조를 하는 일이 얼마나 힘든지를 압니다.

 

우리가 하고있는 상조 영업이란,

행사현장을 빼고는 얘기를 할 수가 없기에,,

어린 아이가 있는 엄마를 영입 한다는 일조차 쉽지 않음을 압니다.

 

전라도 골짜기 까지 발인을 가신  소장님,

비가 내린탓에,,

진흙인 산을 올라다가,,

신발이 빠지고,발을 삐고,,

 

그러면서 행사를 마치고 오밤중에 서울에 도착 했습니다.

 

  행사를 하는 3일 내내 고생 하시고,

발인지는 전라도 까지 가서 그 산을 오르 내리고 ,,

 

정말 돈을 벌려고 상조를 한다면,,

아무도 할 수 없는 일이 상조 입니다.

 

우리가 이렇게 이 길을 가고 있습니다.

 

사명감이 없다면,

운명이라 여기지 않는 다면 ,,

도저히 갈 수가 없는 길입니다.

 

이런분들이 과연 상조시장이 조금 어려워 진다고 흔들릴 까요?

 

아무리 어려운 여건이라도,,

우리는 벌떡벌떡 일어날 것입니다,

오뚜기 처럼,

 

 

댓글 1개

게시판 게시물 목록

게시판 게시물 리스트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수
공지 상조뉴스 공지 사항 2010-01-20 18328
687 납골당받침 Image 미니 2016-11-083217
686 웰다잉 특강 Image 불국토 2016-11-073139
685 상조의 지향가치 Image 불국토 2016-11-013134
684 광주공원묘원 매장묘지 양도하려 합니다. Image 광주공원 2016-10-204635
683 상조는 상품이 아닙니다 Image 불국토 2016-10-043317
682 예효경 이동식 유리냉장관 출시식 Image 염쟁이 2016-09-303461
681 BTN 힐링도우미 Image 불국토 2016-09-303224
680 70년대 장례 및 장의버스 --현재 [1] Image 미니 2016-06-014077
679 오늘 날짜로... ㅋㅋ 2016-05-313739
678 공원묘지 양도 희망합니다. 나무 2016-04-283874
677 납골당 꽃장식 및 사진... Image 미니 2016-04-194408
676 목 에거는 유골함보자기 및 벨트식 신개념 결관바 및 선두차 생화장식 Image 미니 2016-03-235117
675 삼덕공원묘지 양도 Image 불효자 2016-03-093992
674 생화 ,차량띠 사용후기 [1] Image 미니 2015-12-304024
673 세상에 하나 뿐인 청동 유골함 빛나리 2015-12-153720
게시글 검색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