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조뉴스 홈 > 오피니언 > 사랑방

사랑방 태조왕건-1편
2010-11-25 16:46:26
역사가 조회수 3750
신고

마침내 통일의 새아침은 찾아오고

왕건은 한반도 통일의 대업에 한시도 관심을 잃지 않았다.

왕건의 선택은 신라였다.

    기울어질 대로 기울어져서 군사적으로는 아무 힘도 되지 못하던 신라를 껴안고,

    강국 후백제에 등을 지는 선택은 짧게 보면 어리석은 선택이었다.

왕건은 보다 장기적인 전망을 했다.

    신라가 부패와 분열로 힘을 못쓰고 있지만, 그래도 많은 인구와 강력한 호족들 그리고 천년 왕실의 전통과

   문화가 있다. 장차 통일 한반도를 다스리려면 신라 호족들의 지지와 신라 왕실의 후광을 얻을 필요가 있다고

   본 것이다.

왕건은 신라를 위해 후백제와 싸웠을 뿐 아니라 동해안을 통해 침공하는 북방민족까지 쫓아내 주는 등

   백방으로 신라를 도왔다.

    군사적 재능에 비해 정치적 식견이 모자랐던 견훤은 “적 중에서 약한 쪽을 먼저 쓰러트린다.”는 병법에 따라

   신라를 치고, 자기가 뽑은 사람으로 신라 왕을 삼고는 일부러 포악한 행위를 벌였다.

   “이렇게 하면 공포에 사로잡혀 감히 저항할 엄두를 내지 못할 것이다.”는 계산 때문이었을 것이다

   그런 수법은 공포에 싸인 쪽에서 대안이 없을 때나 유효하다.

   고려군이 고창에서 후백제군을 크게 이기고 마침내 힘에서도 우위를 보이자,

   신라의 경순왕은 왕건에게 항복을 결심한다. 후백제는 고창 전투 이후 점점 위세가 기울더니,

   견훤의 아들 신검이 쿠데타를 일으켜 아버지를 금산사에 유폐하고 왕위에 오르는 사변이 생긴다.

   가까스로 탈출한 견훤은 고려에 망명해 자신이 세운 후백제 타도에 앞장섰고,

   같은 해에 마침내 신라가 정식으로 고려에 흡수되었다

  실로 삼국시대 이래의 한민족의 여러 갈래가 고려라는 큰 틀 안으로 융합하게 된 것이다.

  그 대업의 종지부는 936년에 왕건과 견훤이 말고삐를 나란히 하고 신검을 공격,

  마침내 항복을 받아냄으로써 찍혔다.

 

다음회에 계속.....

게시판 게시물 목록

게시판 게시물 리스트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수
공지 상조뉴스 공지 사항 2010-01-20 18332
687 납골당받침 Image 미니 2016-11-083224
686 웰다잉 특강 Image 불국토 2016-11-073153
685 상조의 지향가치 Image 불국토 2016-11-013144
684 광주공원묘원 매장묘지 양도하려 합니다. Image 광주공원 2016-10-204644
683 상조는 상품이 아닙니다 Image 불국토 2016-10-043335
682 예효경 이동식 유리냉장관 출시식 Image 염쟁이 2016-09-303471
681 BTN 힐링도우미 Image 불국토 2016-09-303235
680 70년대 장례 및 장의버스 --현재 [1] Image 미니 2016-06-014087
679 오늘 날짜로... ㅋㅋ 2016-05-313747
678 공원묘지 양도 희망합니다. 나무 2016-04-283886
677 납골당 꽃장식 및 사진... Image 미니 2016-04-194421
676 목 에거는 유골함보자기 및 벨트식 신개념 결관바 및 선두차 생화장식 Image 미니 2016-03-235130
675 삼덕공원묘지 양도 Image 불효자 2016-03-094001
674 생화 ,차량띠 사용후기 [1] Image 미니 2015-12-304031
673 세상에 하나 뿐인 청동 유골함 빛나리 2015-12-153729
게시글 검색
글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