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람상조, “1등 기업 모범 통해 업계 신뢰 회복하겠다”
최철홍 회장 ”사회공헌활동 확대로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

 상조장례뉴스 이화종 기자기사입력 : 2020-06-27 01:56

보람상조그룹(회장 최철홍)이 상조업계 1위로 발돋움하면서 서비스 강화에 박차를 가한다.

 

보람상조그룹은 지난 11일 공정거래위원회가 재향군인회상조회(향군상조회)에 대한 기업결합을 승인하면서 업계 최대규모의 기업이 되었다. 보람상조개발, 보람상조라이프, 보람상조애니콜, 보람상조피플에 한국힐링라이프와 향군상조회까지 더해지면서 총 6개의 상조 법인으로 업계 최초로 선수금 125백억, 자산 규모 11천억원을 돌파함으로써 시장 점유율 1위를 기록하게 됐다.

 

보람상조는 업계 1등 기업으로서 책임을 다하기 위해 상조 본연의 서비스를 더욱 강화하고, 더 많은 고객에게 고가치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를 통해 선진 장례문화를 선도하고 업계 신뢰 회복에 지속 기여하겠다는 의지다.

 

 

▲최철홍 보람상조 회장

 

또 보람상조는 기존 사회공헌활동을 중심으로 나눔의 경계를 허물고 범위를 확대해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설 예정이다. 보람상조는 상조는 곧 나눔이라는 경영 이념 아래 지역사회, 의료, 스포츠 공헌 등 3대 전략을 통해 필요한 곳에 맞춤형 나눔을 전하고 있다.

 

최철홍 보람상조그룹 회장은 이제 보람상조는 명실상부 상조업계 리딩 기업이 되었다사회공헌활동 확대로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서비스 강화로 고객 만족도를 높이는 등 1등 기업의 모범을 통해 업계 신뢰 회복에 지속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보람상조는 업계 최초로 장례용품의 가격 거품을 제거하고 장례서비스의 품질 개선 과 가격정찰제 등을 시행해 새로운 장례문화의 토대를 닦았다. 또 고인 전용 리무진, 사이버 추모관, 대규모 콜센터 도입을 통해 서비스의 혁신적 도약을 시도했다.

 
 
 

 


ⓒ 상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