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람상조,장례전문가 육성 위한 보람장례지도사교육원 제8기 개강
최철홍 회장 “최고 장례지도자 육성 위해 지원 아끼지 않겠다”

 상조장례뉴스 이화종 기자기사입력 : 2019-03-16 06:30

보람상조(최철홍 회장)가 지난 11일 장례전문가 육성을 위한 보람장례지도사교육원 제8기 표준교육과정을 개강했다고 밝혔다.

 

오는 8월 말까지 약 6개월간 진행되는 보람장례지도사교육원 프로그램은 장례전문가가 갖춰야 할 이론은 물론 실무교육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다.

 

해당 프로그램은 이론 교육 및 현장실무 OJT 훈련 등 총 2단계의 과정으로 진행된다. 1단계 이론 교육인 자격 취득 기본 과정에서는 장례학 개론과 염습 및 장법, 장례상담, 장사시설 관리, 공중보건, 위생관리, 장사행정, 장사법규 교육 등을 실시한다.

 

2단계 과정인 현장실무 OJT 훈련 과정은 타 교육원에서는 쉽게 진행하기 어려운 보람장례지도사교육원만의 특화된 프로그램으로, 3개월에 걸쳐 전국 15개의 보람상조 장례행사 센터에서 실무 위주의 실습 교육으로 진행된다. 이 과정은 생생한 현장 실무 경험도 쌓으면서 별도의 훈련수당까지 지급되어 훈련도 받고 소득까지 얻을 수 있는 일석이조의 특전을 제공하고 있다.

 

 

▲ 보람장례지도사교육원 제8기 개강, 기념 촬영을 진행하고 있다.

 

보람그룹 최철홍 회장은 최고의 장례지도사 육성을 위해 설립된 보람장례지도사교육원 취지에 부합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며 교육을 이수한 수료생들의 취업 연계에도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보람상조는 지난 2014년 국가자격증 교육기관인 보람장례지도사교육원을 설립해 20164월부터 체계적인 장례지도사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특히, 현직 장례지도사가 보람상조의 29년 장례행사 노하우가 담긴 교재를 통해 강의하며, 교육생들이 교육을 수료한 후 곧바로 실무에 투입 가능하도록 실무중심의 커리큘럼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보람상조는 오는 16일부터 20일까지 충남 보령시 보령종합체육관에서 개최되는 57회 보령시 보람상조배 전국남녀 중고학생 종별탁구대회를 후원한다고 15일 밝혔다.

 

한국중고등학교탁구연맹(회장 손범규)과 대한탁구협회가 주최하고 보령시탁구협회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전국 71개교 466명의 선수와 가족 등 3천여 명이 참석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중·고 탁구대회로, 남녀 중·고등부 단체전, 개인전, 개인복식 등 경기가 진행될 예정이다.

 

 

 


ⓒ 상조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